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하위메뉴 바로가기

모바일메뉴 닫기

언론속의 건양

건양대 간호대학 석사과정 마친 중국 유학생 17명, 발전기금 기탁 및 스승 위해 사은행사 게시판 상세보기

[대표] - 언론속의건양 내용 상세보기 입니다.

제목 건양대 간호대학 석사과정 마친 중국 유학생 17명, 발전기금 기탁 및 스승 위해 사은행사
작성자 발전홍보팀 등록일 2023-12-11 조회 581
첨부 jpg 건양대에서 간호학 석사과정을 마친 중국 유학생 17명이 9일 스승을 위한 사은행사 및 발전기금 기탁식을 갖고 기념사진을 찍는 모습.JPG

건양대 간호대학 석사과정 마친 중국 유학생 17명, 발전기금 기탁 및 스승 위해 사은행사

 

 

 

건양대학교(총장 김용하) 대학원 외국인특별과정으로 입학해 2년 동안 간호학과 석사과정을 마치고 본국으로 돌아가게 된 중국 유학생 17명이 본국의 전통에 따라 스승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발전기금 전달식과 사은행사를 열어 화제다.

 

 

 

8일 건양대 대전 메디컬캠퍼스 간호학관에서 열린 이날 행사에는 석사과정을 마친 중국 유학생 17명과 건양대 간호대학 이미향 학장을 포함해 간호대학 교수들, 배석환 건양대 대학원장 등 30여명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유학생들은 2년 동안 지도해준 스승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표하는 한편 학생들 스스로 모금한 발전기금을 학과에 기탁했다.

 

 

 

중국 학생회 대표 왕 사(王飒) 씨는 “외국에서 간호학 석사과정을 공부하는 동안 어렵고 힘든 일이 많았지만, 항상 우리 학생들을 지지해주시고 헌신적으로 지도해주신 교수님들께 감사드린다”며 “최첨단 의료시설을 갖춘 건양대학교병원을 통해 좋은 환경에서 학업을 마칠 수 있었다. 본국에 들어가서도 모교에서 배운 가르침을 잊지 않고 훌륭한 전문 간호사가 되겠다”고 다짐했다.

 

 

 

건양대 이미향 간호대학장은 “타지에서 2년 동안 쉽지 않은 간호학 석사과정을 훌륭하게 이수한 17명의 학생 모두에게 존경과 박수를 보낸다”며 “간호대학을 위해 발전기금을 내준 학생들의 따듯한 마음을 잊지 않겠다. 중국에 가서도 대한민국의 전문 간호사 석사학위자로서 늘 환자의 편에서 환자를 내 가족처럼 사랑하고 생각하는 훌륭한 의료인이 되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